내 인생의 한 줄

지친하루 - 윤종신, 곽진언, 김필

"옳은 길 따위는 없는걸 내가 걷는 이 곳이 나의 길"



그냥 이 노래 전체가 "지금" 내 인생의 한 줄.





저작자표시-비영리-변경금지 4.0 국제

댓글(0)